화성에서 만난 오래된 씨앗과 지혜로운 농부들 | 오래된 씨앗과 사람, 토종 이야기

화성에서 만난 오래된 씨앗과 지혜로운 농부들. 변현단. 141쪽 시간은 아름다움을 빚어내는 거장의 손길하늘은 자신이 특별히 사랑하는 자를시련의 시간을 통해 단련시키듯시간을 견뎌낸 것들은 빛나는 얼굴이 살아난다 오랜 시간을 순명하며 살아나온 것시류를 거슬러 정직하게 낡아진 것낡아짐으로 꾸준히 새로워지는 것오래된 것들은 다 아름답다 -박노해 [오래된 것들은 다 아름답다] 토종 작물의 경우 거름이 독이 되는 경우를 종종 보게 된다. 예전에는 거름이 … 화성에서 만난 오래된 씨앗과 지혜로운 농부들 | 오래된 씨앗과 사람, 토종 이야기 더보기

토종 농사는 이렇게 | 토종 농사법을 알아야 토종 씨앗 농사가 가능하다

토종 농사는 이렇게. 변현단.p390 변현단 토종 씨앗에 맞는 토종 농사법을 알아야 토종 씨앗 농사가 가능하다. 왜 토종 농사를 지어야 하는가? 토종 씨앗으로 농사를 지으며 깨닫게 된 사실이 있다. 토종 씨앗은 우리 풍토에 적응된 씨앗이므로 넝사에 큰 이변이 일어나지 않는다! 질소 퇴비를 많이 넣은 곳에서 자란 작물과 비교하면 보관 기간이 훨씬 길었다. 다양성의 확보는 곧 지속성의 … 토종 농사는 이렇게 | 토종 농사법을 알아야 토종 씨앗 농사가 가능하다 더보기

토종 곡식 | 잡곡이 살아야 농업이 산다

토종 곡식. 백승우·김석기. p224 씨앗에 깃든 우리의 미래 #잡곡이 살아야 농업이 산다 같은 농사꾼이라고 해도 타고난 재능은 다 다르다. 어떤 사람은 밭을 잘 갈고 두둑 짓는 일에 더 신명이 나고, 어떤 사람은 씨앗을 뿌리고 김매는 일을 더 좋아하고, 어떤 사람은 줄기를 유힌하고 가지를 솎아주는 섬세한 일을 더 잘하고, 어떤 사람은 수확해서 갈무리하는 일에 빼어나다. 큰 … 토종 곡식 | 잡곡이 살아야 농업이 산다 더보기

민들레 홀씨 되다 | 토종민들레 관찰일기

From 민들레홀씨 되다 From 민들레홀씨 되다 우와! 탄성이 절로 나는 멋진 장면이 문자메시지로 전해온다. 솔이가 우연히 발견한 학교옆 토종민들레밭(?)에서 꺽어 온 한 송이 민들레가 새하얀 꽃에서 새하얀 홀씨로 변신에 성공했다. 혹시나 했는데 정말로 홀씨가 되어버린 민들레. 아빠에게도 참 신기하기만 할 따름이다. From 들꽃 학교옆에 피어있던 다른 토종민들레 친구들도 이제 홀씨가 되었다는 소식을 함께 전해주며 토종민들레 … 민들레 홀씨 되다 | 토종민들레 관찰일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