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야심경 역해 | 프라즈냐 파라미타 흐리드야 수트라

산스크리트 원문에서 본 반야심경 역해. 김사철&황경환. 270쪽 한 언어를 다른 언어로 번역하기 위해서는 두 언어를 단순히 ‘안다’는 것만으로는 충분치 않다…결국 고전의 번역은 그 고전의 저자가 의도한 의미라기보다는 번역자가 그 고전에 부여한 자의적 해석에 지나지 않는다는 것이다. “여러분, 나의 언어에 주의를 기울여주시오. 그리고 언어가 내포하고 있는 의미에 주의를 기울여주시오. 그리고 이 의미를 도출한 심오한 인간적 경험에 … 반야심경 역해 | 프라즈냐 파라미타 흐리드야 수트라 더보기

예수, 석가를 만나다 | 반야심경

예수, 석가를 만나다. 이명권. p 230 ‘인생은 짧지만 인생을 잘 사는 사람에게는 충분히 길다’는 말이 있다. 문제는 ‘잘’ 사는 데 있다! 어떻게? 바람직한 인생관과 세계관의 정립이라는 다소 철학적 통찰력이 수정될 때 가능한 일이다. [반야심경]의 단어 하나하나를 주의깊게 읽고 그 뜻을 깊이 명상하면서 [성서]적 진리와 어느 면이 구조적으로 상통할 수 있고, 또 다른 점은 무엇인가를 생각해 … 예수, 석가를 만나다 | 반야심경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