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일상회 | 새해맞이 책방나들이

새해맞이 책방 대청마루 짧은 나들이가 아쉬운 하루입니다. 고대하고 기다리던 황미나 작가님 40주년 기념 캠프 참가신청하고 어쩔 수 없이 잠시 책향기만 살짝 맡아보고 온 나들이가 아쉽지만 반가운 책방 ‘새소식’ 하나로 위안을 삼아봅니다. 가깝고도 먼 책방 나들이에 출출한 뱃속을 든든히 채울 수 있는 간식거리가 가득한 책방 구멍가게 ‘가일상회’가 생겨났으니 먼길 오더라도 ‘배불리’ 책도 맘껏 볼 수 있을 … 가일상회 | 새해맞이 책방나들이 더보기